겨울초무침이 맛있어서 월동춘채 겨울초씨를  심어보기로 했어요.
- 심은 날짜 : 9월 28일
  가을이 되니 주택의 텃밭이 비워 있네요.
  무엇을 심을까?
  싱크대에 저번에 살고 가셨던 분이 월동춘채(겨울초) 씨를 놓아두고 가셨네요. 월동춘채 씨를 그냥 두기 그래서 심기로 했어요.
  순무유채인 월동춘채는 줄기가 길고 잎이 부드러워 김치 및 무침용으로 좋은 품종이라고 해요.
  겨울초의 특성으로는 줄기가 길고 잎이 부드럽다고 해요. 남부지방에서는 가을에 파종하여 재배하다가 월동 중에 수확한다고 해요. 김치 및 무침나물로 부드럽고 맛이 좋아서 겨울철 및 봄철반찬으로 식욕을 돋군다고 해요.
  겨울초 심는 시기는 10월경이라고 해요. 10월경에 파종하며 파종이 너무 늦으면 동해를 입게 되므로 적기에 피종을 해야 한다고 해요.
  완숙 퇴비나 비료를 많이 사용하라고 하는데 비료가 없어서 이 부분은 생략을 했어요.
  겨울초 씨는 어떻게 생겼을까?
  심기 전에 궁금해서 살펴보았어요. 작고 동글동글한 에메랄드색의 씨앗이네요.
  겨울초 씨앗이 예뻐서 다시 보게 되네요.
  너무 많은 양이네요.
  내년을 위해서 남겨놓을까 하다가 씨앗도 유통기한이 있으니깐 그냥 다 푸리기로 했어요. 너무 많이 자라면 솎아내기 하면서요.
  열심히 뿌렸어요. 씨앗의 양이 많네요. 다 나면 좋겠다.^^ 초보농부가 바램은 엄청 크네요.
  물주기. 물조리개도 다이소에서 샀어요. 생각보다 많이 사용하지 않지만 시원하게 나오는 물줄기에 속이 다 시원하네요.
  물까지 뿌리니 더 흐뭇하네요.
  작은 힐링으로 하는 식물 기르기.
  작은 텃밭에 심은 겨울초가 쑥쑥 잘 자랐으면 좋겠어요. 


공감은 글쓴이에게 큰 힘이 됩니다.

신고
Posted by 평강줌마 평강줌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몰드원 2017.10.10 07: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겨울 상추 응원합니다

  2. 선연(善緣) 2017.10.10 07: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작은 텃밭에 겨울초를 심으셨군요.
    쑥쑥 잘 자랐으면 좋겠습니다.
    편안한 하루되세요.

  3. 비키니짐(VKNY GYM) 2017.10.10 15: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희집도 베란다에 식물을 꽤 키우고 있는데
    지금보니 식용은 없고 관상이네요;;;
    허브라도 키워야 될까봐요;;

  4. 버블프라이스 2017.10.10 19: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겨울초를 심으셨군요^^
    무럭무럭 자라서 나중에 수확할때 후기 글이 기대됩니다-

    항상 건강하세요

  5. jshin86 2017.10.11 00: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겨울초가 뭔지는 모르겠지만 김치로 만들어서 먹으면 맛있을거 같읍니다.

  6. peterjun 2017.10.11 02: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텃밭을 정말 알차게 활용하시네요.
    잘 커주었으면 좋겠어요. ^^

  7. Bliss :) 2017.10.11 04: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오...날씨가 추워져도 텃밭을 활용할 수 있군요.. 텃밭 가꾸시는 분들에게 넘 좋은 팁입니당^^ 저희 텃밭은 5개월 내내 1미터 이상의 눈이 쌓여서 @.@ 안 될듯요. 활기찬 하루 보내시길요^^

  8. Spatula 2017.10.11 14: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공감누르고, 센쓰 발휘하고, 열심히 응원은 합니다만...
    전 농사 체질은 아닌가봐요.
    마님께 멱살 잡혀서 몇 번 해봐도...
    이건 좀...
    가성비가 떨어지더군요...
    심지어 밭에가서 아끼던 mp3플레이어도 심고 와서(어느 지점에 떨어졌는지 모름), 내년 봄에 mp3 player가 주렁주렁 열리기만 바라고 있습니다.

  9. 베짱이 2017.10.11 15: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 걸 가꿀 공간이 있다는게 부럽네요.

  10. 카멜리온 2017.10.12 23: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은단... 인줄 알았습니다. ㅎㅎ
    저도 이렇게 작게 텃밭 꾸미고 싶네요.
    어렸을 때는 식물에 대해 별 감정이 없었는데 나이 먹어감에 따라 조용하면서.. 커가는게 보이고 푸르른 색으로 보는 사람마저 즐겁게 만들어주는 식물들 가꾸는 것에 매력을 느끼게 되더라구요.
    화분같은거 안 샀던 저인데 집에 화분이 몇개 생겼네요.

  11. GeniusJW 2017.10.12 23: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호~~
    정말 좋은 텃밭 가꾸기 하시는군요!!ㅋㅋ

  12. 밥짓는사나이 2017.10.15 13: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텃밭을 가꾼다는건
    좋은 취미인 것 같습니다.ㅎ
    좋은 결과로 이뤄지길 바랄게요 ㅎ

  13. 소피스트 지니 2017.10.16 18: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요즘 이런 씨를 뿌려 싹내는데 취미를 붙여서 ㅎㅎ 집 베란다가 화분투성이네요. 그래도 수확이 좀 있어서 기분이 좋아요. 평강줌마님도 성공적인 경작하시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