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호식이두마리의령점]
만족도 : ★★★★
가격 : ★★★★★
맛 : ★★★★★
양 : ★★★★★
배달(주말) : ★★★ (우리가 시켜 먹은 시간은 주말 6시 반이어서 손님이 많았나봐요.)

주중 치킨을 먹으려다 주말이 되면 배달음식을 사먹기에 주말까지 참기로 했어요.
남편의 경우 술을 일주일에 한 번 정도 집에서 마시는 것을 좋아해요.
그 때는 주말이 편하다고 하네요.
일이 모두 끝난 이번 주 토요일
남편이 좋아하는 술안주인  치킨을 시켰어요.
아이들이 있다보니 맛의 질도 중요하지만 아이들이 먹는 양도 무시할 수가 없네요.
세 살, 다섯 살이 얼마나 먹겠냐?
그럴지 모르겠지만 저희 아이들 치킨 먹성은 대박이예요.
그런 저희집이 선호하는 것은 의령호식이두마리치킨이예요.
우선 가격 대비 양도 많고 맛도 있어요.

 

오늘은 18,000원짜리 후라이드반 양념반을 시키고 기다렸어요.
주문하기 전부터 통화중이네요. 앗! 손님이 많은가 보네요.
치킨 전화 후 35분 뒤에 도착을 했어요. 무한도전을 보면서 기다려서 길게 느껴지지 않았어요.
뭐, 장사가 잘 된다는 것은 닭이 더 신선할 것이라는 생각에 이해하기로 했어요.
드디어 후라이드반 양념반이 도착을 했어요

 

모든 닭고기를 하림에서 100% 책임공급한다는 포장이 눈에 들어오네요.
하림닭에 대한 믿음과 신뢰가 있어서 호식이에 대한 브랜드도 좋게 인식이 되네요.

 

우리 다섯 살 딸, 세 살 아들, 제가 좋아하는 후라이드 치킨이예요.
바삭바삭한 튀김과 부드러운 속살.
딸은 튀김옷을 좋아하고, 아들은 치킨의 살을 좋아해요.
한 배에서 태어났는데 너무 다른 식성을 자랑하네요.
엄마는 소금에 찍어서 먹는 것을 좋아해요.

 

울 남편이 좋아하는 양념치킨.
술안주로 좋기에 양념치킨에 빠져있어요.
달콤한 양념이 치킨과 잘 어울려져 있어요.
요즘은 아이들 때문에 저도 양념치킨을 먹어야 할 때가 많아요.

 

후라이드치킨을 먹다가 궁금했어요.
호식이두마리라고 하는데 다리가 2개가 있고 날개가 두 개가 있는지.
그래서 찾기 쉬운 후라이드 치킨에서 찾아보았어요.
닭다리 두 개와 날개가 2개가 있네요.
사진으로 찍지는 못했지만 목뼈도 하나이네요.
이런 부분에서 소비자로 호식이두마리치킨을 더 선호하게 되네요.

 

퍽퍽한 맛의 부분을 떼어서 아들에게 주었어요. 체격이 좋은 편이거든요.

 

저는 기름기가 있는 부분을 먹었어요.
이런 날이 있잖아요. 기름기가 있는 음식이 먹고 싶은 날.
바로 어제가 그랬어요.

 

언제나 살을 뜯어주어야 할 것 같은 세 살 아들이 이제는 치킨을 잡고 먹기 시작했어요.
이 사진은 세 살 아들이 치킨을 먹고 남긴 모습이예요.
정말 야무지게 치킨을 먹었지요. 뼈까지 먹는 것은 아닐지.^^

 

보통 사람들은 치킨에는 맥주라고 해서 치맥을 먹는데 저희집은 소주를 먹네요.
어제 처음 남편이 화이트소주를 먹는 것을 알았네요.
남편에게 한 잔 받았어요. 좋은데이만 먹었던 저에게는 독하네요.
독한 맛을 느끼지 않기 위해 양념치킨을 빨리 잡았어요.
의령에 호식이두마리치킨이 있어서 너무 좋아요.
다음에 의령호식이두마리치킨을 시켜 먹을 때는 모두 몇 조각이 들어가는지 살펴보아야겠어요.

사랑해4

 

 

반응형
Posted by 평강줌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hosigi92 2014.07.08 16: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호식이두마리치킨입니다^^
    호식이두마리치킨을 찾아주셔서 감사합니다~
    부드러운 하림닭과 얇은 튀김옷이 잘 어울리죠!
    믿고 드실 수 있도록 질 좋은 재료만을 사용하겠습니다~
    앞으로도 많은 사랑 부탁드릴게요~
    즐거운 한 주 보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