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오늘은 의령짬뽕면짜장리에 가서 외식을 했어요. 요즘 요리게으름이 발동하여서 외식을 자주 하고 있어요. 다시 집밥을 즐겨할 수 있도록 해야겠어요.

  의령에 있는 음식집을 한 번씩 먹어보며 의령맛집을 찾아보자는 마음도 있었어요. 의령읍에는 중국집이 10개가 있어요. 자영업자의 어려움이 느껴지네요.

  처음 가본 의령짬뽕면짜장리.

  이 곳의 특색적인 것은 삼시세끼에서 탕수육을 만들 때 배우 김광규씨가 의령짬뽕면짜장리에 전화를 해서 레시피를 물어보았다고 해요.

  그래서 삼시세끼 탕수육편 목소리 출연집으로 나와 있어요.

  여기는 배달을 하지 않는 중국집이기에 가서 먹거나 포장을 해 가야 하네요. 사실 그래서 의령중국집 중 저희가 늦게 먹으러 왔는 듯 해요.

  저희가 가서 먹은 것은 자장면, 짬뽕, 탕수육 작은 것이예요. 의령짬뽕면짜장리 메뉴와 가격표예요. 자장면 4,500원, 짬뽕 6,000원, 탕수육 작은 것 10,000원으로 20,500원의 외식비를 사용하였어요. 

  짬뽕면짜장리의 내부 모습이예요. 의자에 앉을 수도 있고, 바닥에 앉을 수도 있어요.

중국집 단무지, 양파, 깍두기가 나왔어요. 깍두기가 맛있어서 딸아이가 매우 잘 먹네요. 딸아이가 잘 먹어서 깍두기를 담가야겠다는 생각이 들 정도이네요.



  아들이 좋아하는 짜장면이 나왔어요. 짜장면의 짜장이 맛있네요. 아들 녀석이 빨리 먹겠다고 하는 바람에 사진이 흔들렸어요.

  짜장의 양은 보통 자장면집과 같았어요. 짜장면은 너무 맛있었는데 양이 조금 더 많았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저희는 붉은짬뽕을 시켰어요. 해산물인 조개, 오징어가 많이 들어있네요. 약간 매운 맛이 있지만 자꾸 먹고 싶어지는 매운 맛이예요.

  짬뽕은 양이 많네요. 그래서 2명이서 나누어 먹어도 될 정도예요.

  또 특이하게 짬뽕면을 시켰는데 작은 공기에 밥도 함께 나와요. 그래서 짬뽕면이지만 밥도 나와서 짬뽕밥을 즐길 수 있답니다.

  탕수육이 나왔어요. 일반 중국집의 탕수육과 다르네요. 위에 양파, 양배추, 당근이 슬라이스 되어 올라가 있어요.

  소스도 부어져 있어요. 소스의 맛도 일반 탕수육의 맛과 다르네요.

  탕수육은 다른 중국집과 다르네요. 

  첫째, 탕수육 위에 양파, 자색 양배추, 당근이 올라가 있네요. 

  둘째, 탕수육 튀김이 바싹바싹해요. 이 중국집만의 특징이네요. 튀김옷이 얇아요.

  셋째, 탕수육 소스가 뿌려져 있어요. 대부분6 탕수육 소스가 나와서 탕수육 소스를 뿌려 먹을지 탕수육을 소스에 찍어 먹을지 고민해야 하는데 이 곳은 그런 고민을 할 필요가 없네요.


  남편은 익숙한 탕수육이 좋다고 하는데 저는 색다른 맛의 짬뽕면짜장리의 탕수육이 좋네요. 호불호가 있는 탕수육이네요. 


  의령에 있는 중국집을 5번째로 방문해 보았답니다. 

  개인적으로 짜장면은 '의령짬뽕면짜장리'가 가장 맛있었고, 백짬뽕은 '목화반점',이 가장 맛있었고, 붉은짬뽕은 '양자강'이 맛있네요.

  저렴한 가격으로 중국집 세트 메뉴를 먹으려고 한다면 '천안문'에서 시켜 먹는 것이 좋네요. 아래 포스팅은 예전에 작성한 의령중국집에 관한 포스팅이예요.




 


반응형
Posted by 평강줌마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반응형

 

남편의 회식날.
아이들과 저녁을 무엇을 먹을까?

사실 남편 없이 저녁을 준비하는 것이 쉽지 않아요. 세 살 아들이 안아달라고 싱크대 밑에서 매달리거든요.
퇴근 후에 의령천안문에 전화를 했어요

만들어 먹으려다 육아스트레스로 힘든 것보다 저녁 한 끼로 마음이 편한 것이 낫겠다 싶어서 중국음식을 선택했어요.

 

[7월 첫째 주-중국집 배달음식]

1. 배달장소 : 의령천안문

2. 배달음식 : 자장면, 볶음밥

3. 가격 : 8,500원

4. 배달 속도 : 매우 빠름

5.  맛 : 자장면이 맛있어요.


 중국 음식점의 가장 좋은 점이 배달이 빠르다는 것이예요.

의령천안문도 주문 후 배달이 너무 빨랐어요.

그래서 아이들의 도시락을 싱크대에 넣고 바로 먹을 수 있었어요.

함께 먹고 나면 저녁 시간에 아이들 책을 더 많이 읽어줄 수 있겠어요.

 

랩을 뜯기도 전에 아이들이 포크를 들고 있네요.

천안문의 자장면을 좋아하는 우리 아이들이거든요.

아, 오이가 맛있어보여요.

 

랩을 뜯어서 자장면이 불기 전에 비볐어요.

아이들이 제비 새끼마냥 엄마가 빨리 비벼주기를 기다리고 있네요.

 

아이들이 자장면을 좋아해서 빠르게 비벼서 아이들을 준 다음 이것은 제 몫이랍니다.

저는 볶음밥이 있으니 괜찮아요.^^

그래도 자장면이 맛있어서 바닥이 보일 정도로 먹었어요.

 

처음으로 천안문에서 볶음밥을 시켰어요.

볶음밥 위에는 달걀후라이가 올려져 있네요. 

달걀후라이 위에 검은 깨도 뿌려져 있네요. 

 

2인분에 대한 단무지와 양파의 양이예요.

볶음밥을 먹을 때 짬뽕국물이 와서 너무 좋았어요.

사실 주문 전화를 할 때 이야기를 하려고 했어요.

짬뽕국물을 갔다 달라고요.

그런데 너무 까칠한 손님인 듯한 느낌이 나서 그냥 말하지 않았는데......

매콤한 짬뽕 국물이 왔네요.

 

 

 

반응형
Posted by 평강줌마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반응형

 

 

토요일 저녁 외식을 갈까말까 고민하다 그냥 보편적인 중국집을 먹기로 했어요.

남편이 탕수육도 먹자고 하네요.
그래서 자장면과 탕수육 세트를 시켜먹었어요.
의령 천안문에 6시 46분에 전화를 했어요.
자장면 2그릇과 탕수육의 가격은 16,000원이예요.
보통 자장면 가격이 4천원이어도 두 그릇이면 8천원인데......
8천원짜리 탕수육을 먹는 셈이예요.
7시 10분에 도착을 했어요.
역시 빠른 중국음식이네요.
탕수육의 모습이예요.
3분의 2는 탕수육이 있고, 만두 4개가 들어있어요. 참 먹음직스럽지요?

 

세트메뉴에 포함되어있는 자장면이예요.
자장면 위에 오이도 올라와 있네요.
오이가 있으니 더욱 맛있어 보이네요.

 

쓱쓱싹싹 자장면을 비볐어요.
아이들이 빨리 달라고 아우성이네요.
야채도 많이 들어가있는 자장면이네요.

 

단무지와 양파네요.
단무지는 많은데 양파는 적어서 아쉽네요.
제가 양파를 너무 좋아하거든요.

 

저는 자장 탕수육세트를 시키면 탕수육보다는 자장면을 먹어요.
남편은 탕수육을 좋아해서 우리 둘은 윈윈이예요.

 

짜장 탕수육에 있는 만두랍니다.
4개의 만두가 있어요.
아들이 하나 남편이 세 개 먹었네요.

 

탕수육에서 제가 좋아하는 버섯이랍니다.
씹히는 느낌이 좋아서 3개 들어있는 것을 제가 다 먹었답니다.

 

바삭바삭한 탕수육이네요.
어떤 분들은 소스가 따로 오는 것이 좋다고 하는 분들도 계시던데......
저는 소스가 스며든 것이 좋아서 이런 탕수육이 참 좋네요.

 

역시 우리집은 먹방 가족들이랍니다.
깨끗하게 모두 비웠어요.
의령천안문에서 16,000원의 자장 탕수육 세트로 입이 즐거운 주말을 보냈어요.

요리 

반응형
Posted by 평강줌마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