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 지갑과 함께하는 진주 초전동 풍년촌국수 솔직후기이네요. 음식의 맛은 개인 취향이니 입맛에 따라 다를 수 있어요.

진주 다이소를 가다가 점심시간이라 밖에서 밥을 먹기로 했어요. 간단하게 먹자며 눈에 띄는 음식점을 찾았어요.

주차가 많이 되어 있는 곳이 맛집일 것이라며 풍년촌국수에 들어갔어요.

주메뉴가 국수이다 보니 촌국수, 비빔국수, 김밥을 시켰어요. 요즘 식성이 좋은 9살 아들이거든요.

앗! 메뉴에 떡국도 있었네요. 떡국을 먹을 걸.

김밥이 먼저 나왔어요.
밑반찬으로 단무지, 땡초, 김치가 있네요. 매운 것을 못 먹는 우리는 땡초는 패스했어요.

2줄에 4천 원인 김밥.
김밥은 기대를 하지 않았어요.

그런데 김밥이 너무 맛있네요.
분식집에 파는 김밥들은 짭기가 일상인데 간도 맞고 집에서 먹는 김밥 느낌이 나네요.

다음에 풍년촌국수에 갈 일이 있으면 김밥을 많이 주문해야겠어요.

세 명 모두 만족했던 김밥.

물국수가 나왔어요.
국수 색깔이 연한 노란색이네요. 국수는 보통의 국수집 맛이예요. 저는 풍년촌국수의 물국수가 비빔국수보다 낫네요.

비빔국수가 나왔어요. 남편이 먹을 수 있게 비빔국수를 시켰거든요. 색깔이 너무 예쁘네요.

자극적인 맛에 길들여져서일까요?
조금 심심한 비빔국수이네요. 다음에 방문을 한다면 김밥만 잔뜩 시켜서 먹을 것 같아요.

내돈내먹 인증샷.
오늘 외식비는 15,000원이 나왔어요. 국수와 김밥이다 보니 3인가족 한 끼 외식비가 가격이 싸네요.

아들 생일 때 받은 베스킨라빈스 달콤퐁퐁 플라워 기프티콘이 있어서 교환을 했어요.

생일은 아니지만 아이스크림 케이크이기에 촛불도 붙였어요.
간만에 진주에 가서 즐기고 왔네요.

- 진주맛집 그램그램 가격, 진주그램그램 초전점 방문기
https://richwnaak.tistory.com/m/973

 

진주맛집 그램그램 가격, 진주그램그램 초전점 방문기

* 제 지갑과 함께하는 진주맛집 그램그램 가격, 초전점 방문기랍니다. 다음에 그램그램에 가서 외식을 할 때 참고하려고 그램그램 가격을 열심히 찍어둡니다.  - 오늘의 외식비 : 44,000원  - 방문

richwnaak.tistory.com

공감은 글쓴이에게 큰 힘이 됩니다.

Posted by 평강줌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도쿄도민 2020.11.10 09: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빔국수가 너무 맛있어보여요.
    근데 왜 국수색깔이 노란색인가요?
    옥수수 국수 같은거 본적이 있는데 그런건가?

  2. 파아란기쁨 2020.11.10 09: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풍년촌국수 이름이 풍성해 보여서 보기만 해도 배불러 질것 같은 느낌인데요.^^
    국수 보다는 김밥이 더 맛난 집이군요!!
    잘 보고 갑니다.

  3. 드림 사랑 2020.11.10 10: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국수보다는 김밥을 먹으러가야 하는집이군요
    오홍 비빔국수랑 같이먹으면 좋을것같아요 :)

  4. momo is 2020.11.10 12: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양념 색이 정말 맜어보 이는 색이네요
    비빔국수 정말 좋아하는데..맛있어보여요

  5. 유하v 2020.11.11 00: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물국수는 처음보네요? 잔치국수같은 그런 국수인가요 ㅎ 비빔국수가 맛있어 보이네요 ㅎ

  6. 팡이원 2020.11.11 07: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
    오늘도 좋은 하루 보내세요~

  7. peterjun 2020.11.12 10: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김밥이 심플해도 맛있는 곳이 있고,
    화려해도 맛이 없는 곳이 있지요.
    한끼 식사하기에 손색이 없어 보이네요. ^^

  8. H_A_N_S 2020.11.13 19: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국수는 좀 심심한 맛이셨군요. 근데 비주얼은 아주 맛있어 보입니다ㅎㅎ

  9. 버블프라이스 2020.11.14 09: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빔국수가 아주 맛나보입니다.
    다음에라도 기회가 된다면 다녀오신 곳에 꼭 가서 시식해보고 싶어요^^
    후기글 남겨주셔서 감사합니다.

  10. 흑광 2020.11.16 23: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촌국수라는게 그냥 잔치국수 비슷한 건가요? 어떻게 다른가요?

  11. 알지오™ 2020.12.11 14: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김밥이 더 맛있는 국수집이군요!

* 제 지갑과 함께하는 진주맛집 그램그램 가격, 초전점 방문기랍니다. 다음에 그램그램에 가서 외식을 할 때 참고하려고 그램그램 가격을 열심히 찍어둡니다.
 - 오늘의 외식비 : 44,000원
 - 방문한 곳 : 그램그램 초전점
 - 방문시기 : 평일 점심
  셀프세차를 하려고 초전동에 갔습니다. 셀프세차를 하기 전에 먹고 하자며 외식을 한 것은 숯불숙성소고기전문점 그램그램에 갔습니다.
  먹방가족이기에 소고기를 먹으면 가격이 부담이 됩니다. 가격이 싸고 숙성이 잘된 그램그램에서 배 부르게 먹자.
  평일 점심 시간에 그램그램초전점에 갔더니 손님이 없습니다. 그래서 매우 편하게 음식을 즐길 수 있었습니다.
그램그램 가격표과 그램그램 메뉴랍니다.
 - 특양모둠 600g(양, 대장, 염통, 막장) : 49,000원
 - 양념소갈비 800g : 55,000원
 - 생갈비살 모둠(진갈비살+통갈비살) : 55,000원
부위별 어떤 특징이 있는지 보았습니다.
 - 등심 : 고기의 결이 곱고 풍부한 육즙을 느낄 수 있는 인기부위
 - 안창살 : 고소하고 농후한 풍미에 풍부한 육즙을 느낄 수 있는 부위
 - LA갈비 : 훌륭한 마블링으로 연도와 풍미가 뛰어난 부위
 - 부채살 : 쫄깃하고 담백한 맛으로 입에서 사르르 녹는 특수 부위
 - 토시살 : 가장 연하고 부드러운 부위로 소고기의 원초적인 맛을 느낄 수 있는 부위
 - 2가지 부위 선택 600g(2인) : 28,000원
 - 3가지 부위 선택 1kg200g(3~4인) : 44,000원
 - 5가지 부위 선택 1kg400g(4~5인) : 49,000원
 * 안창살 추가 선택시 금액이 추가될 수도 있다고 합니다.

  빠르게 찍고 먹으려다 보니 사진이 살짝 흔들렸습니다.

  그램그램의 신메뉴인 특양모둠이라고 합니다. 아이들을 데리고 가지 않았다면 한 번 맛보고 싶었던 메뉴랍니다.
  그램그램의 생갈비살 모둠은 부드러운 진갈비살과 담백한 통갈비살로 이루어져 있다고 합니다.
 - 명품 소갈비살 500g : 25,000원
 - 명품 소갈비살 1kg : 45,000원
  그램그램의 밑반찬 세팅이랍니다. 마늘, 쌈장,  절인 양파가 나옵니다.
  콩나물파무침은 그램그램에서만 볼 수 있습니다. 
  저희는 600g+600g으로 3부위를 선택하는 44,000원짜리 고기를 먹었습니다.
  남으면 포장도 되니 푸짐하게 먹고 남은 것은 싸가기로 했답니다.
  밖에 나가서 외식을 하면 소고기는 남편들이 많이 굽던데 저희 집은 제 담당이랍니다. 남편은 소고기를 너무 바짝 구워서 딱딱하게 못 구워서 제가 매번 굽습니다.
  혹시 식사를 하지 않고 이 포스팅을 보신다면 매우 죄송합니다.^^
  상추에 고기와 콩나물을 싸서 먹었습니다.
  계속 열심히 고기를 구우며 냠냠 맛있게 먹었습니다.
  sns에 그램그램을 홍보하면 음료수 1병을 무료로 준다고 해서 인스타그램에 사진을 올렸답니다. 콜라 1병을 무료로 받았습니다.
  배가 부르다고 젓가락을 멈춘 딸은 콜라를 보더니 다시 젓가락을 들어서 다시 먹기 시작했습니다.
  숯불숙성소고기전문점인 그램그램 초전점. 체인이기에 동네마다 그램그램이 있습니다.
  숙성고기이다 보니 생고기보다는 양이 많지 않습니다. 그러나 숙성이 잘 되어서 맛있답니다. 수입산 소고기지만 숙성이 잘 되어 맛있어서 2번째로 찾아간 그램그램입니다.
1kg200g을 성인 2명, 아동 2명이 다 먹을지는 상상도 하지 못했습니다. 그 어려운 것을 해내는 먹방가족이랍니다.
  처음부터 열심히 먹는 먹깨비 6살 아들은 끝까지 포크를 놓지 않았답니다. 어떻게 그렇게 잘 먹는지. 엄마, 아빠 모두 감탄사가 나왔답니다.
  진주 그램그램 초전점에서 맛있고 배부르게 고기외식을 하고 왔답니다.
  저희는 휴가기간 때 해외여행보다 맛집을 다니는 것을 선택했답니다. 딸아이의 겨울방학 동안 해외여행비의 4분의 1일을 맛있는 맛집투어를 하기로 했답니다.
  다음에는 무엇을 맛보러 갈까? 

맛집을 다니는 것을 좋아하시는 분은
공감 꾸욱 눌러주세요.


Posted by 평강줌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익명 2017.01.13 13:0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2. peterjun 2017.01.13 13: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맛난 고기 실컷 드셨네요. ㅎㅎ
    그램그램 익히 알고는 있었는데, 아직 가보진 못했네요. ^^

  3. 소라잉 2017.01.13 18: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램그램~ 상호명이 귀엽네요.
    양도 충분하고 맛도 있다니 부산에 있나 한번 찾아봐야겠어요 ㅎㅎ

  4. 팡이원 2017.01.13 19: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넘 먹고 싶네요

  5. IT세레스s 2017.01.13 23: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오늘 고기 먹고 왔는데 어째 이게 더 맛있어보입니다.^^

  6. 둘리토비 2017.01.14 00: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 사는 동네에도 그램그램이 있었는데 없어졌어요.
    상당히 맛있고 풍족하게 먹을 수 있었는데..^^

  7. jshin86 2017.01.14 00: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리남편이 하는 말...한우맛이 그립다고 가끔씩 하는데...미국 고기도 맛있어요.^^

    두분이서 맛있는 점심을 하셨네요.

  8. Bliss :) 2017.01.14 05: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맛있었겠어요! 저도 고기보라서 사진 보고 침이 자꾸 삼켰네요ㅎㅎㅎ 행복하고 즐거운 주말 보내시길요^^

  9. 수풍 2017.01.14 09: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램그램은 항상 양이 많아서 거의 다 못먹고 오는데도 맛있어보입니다 역시!

  남편과 제가 좋아하는 스시오블랙컨테이너.

  진주에 있는 가좌동 스시오블랙컨테이너에 다녀왔어요. 회초밥을 좋아하다보니 회초밥 뷔페에 가면 너무 행복하네요. 경상대 근처이다 보니 대학생들도 많이 있네요.

  일요일 오후 2시 30분에 진주 가좌동에 있는 스시오블랙컨테이너에 갔어요.

  피크인 점심 시간이 지나서 갔더니 우리와 2팀 정도만 있네요. 아이들과 함께 갔을 때는 점심시간이 지나서 가서 아이들과 함께 구경을 하면서 먹을 것을 고를 수 있어서 좋네요.

 스시오 블랙컨테이너의 가격표이네요. 

  무제한으로 회초밥을 먹을 수 있다는 것에 이 가격이 비싸게만 느껴지지 않네요.

  특히 3살 미만(36개월) 아이는 무료이네요. 4인 가족이 가니 4만 2천원 정도 되네요. 큰 마음을 먹고 갔어요. 사실 저희는 세 살 아들이 한 먹방을 하거든요. 

  시간이 되시는 분들은 평일 점심 추천해 드려요. 

  평일 런치 타임이 11시~17시까지이며 가격은 14,900원이예요. 평일 디너, 주말 런치, 디너 타임은 가격이 18,900원이예요.

 맛있는 회전회초밥이예요. 또 가격이 정해져 있어도 많이 먹는 사람에게는 부담이 없이 좋네요.

  진주 가좌동에 이렇게 깔끔하고 맛있는 맛집이 있어서 좋아요. 특히 저처럼 회를 좋아하는 사람은 참 좋은 곳이네요.

 저희가 선택해서 먹은 초밥의 종류예요. 식성이 좋은 저희 부부이기에 종류가 다양하고 많네요.

  남편과 하나씩 먹었어요. 그러다보니 회초밥의 종류만 13개이네요.

  한 번 먹어보고 맛있어서 두 번 먹은 초밥도 있답니다. 이렇게 사진을 정리하고 있으니 다시 가서 먹고 싶네요.

 무한회초밥과 달리 코너에 참치초밥이 있어요. 남편의 참치초밥을 가져와서 먹기 시작하네요.

  진주 가좌동 스시오 블랙컨테이너에는 창원과 다르게 멍게가 나와네요.

  앗싸! 멍게다. 멍게를 너무 좋아하는 저는 옆에 있는 초장과 함께 접시에 담아왔어요.

 멍게의 솔향이 4월보다 많이 나는 것은 아니지만 그 향은 있네요. 멍게를 3접시나 먹었어요. 

  그런데 멍게를 먹고 나니 회초밥 위의 회를 음미할 수가 없네요. 

  아이쿵. 이래서 멍게가 있었나봐요. 멍게를 먹고 나니 바로 후식을 먹어야겠더라고요. 저번보다 회초밥을 많이 먹었는데 이번에는 조금 작게 먹게 되네요.

 후식들의 모습이예요. 먹다보니 3시 30분이 넘었네요. 

  스시오 블랙 컨테이너에 우리만 남았네요. 점원도 휴식 시간인지 많이 보이지 않네요. 그래서 사진을 실컷 찍을 수 있었어요.

 튀김요리예요.

  남편은 치킨이 맛있다고 하고, 아이들은 감자튀김이 좋다고 해요.

 남편이 접시에 담아온 치킨.

  꼭 뷔페에 가면 탕수육이나 치킨이 맛있어야 한다는 특이한 생각이 있어요. 그것이 맛있는 곳이 좋은 뷔페라고 말이예요. 여기의 치킨은 바삭바삭해서 두 접시나 꿀꺽.


  와플 기계와 토핑이 있네요. 배가 불러서 와플은 패스했어요.

  녹차 종류와 과일쥬스랍니다. 아이들이 좋아해서 두 번 먹었네요.

  마무리를 위한 아메리카노 한 잔과 사이다 한 모금. 

  매번 맥심만 먹다 뷔페나 샐러드바에 가면 케이크와 함께 먹게 되는 아메리카노.

  평소에도 케이크나 단 것이 있다면 아메리카노를 즐겨 먹을 수 있을 듯 해요.

  이제부터 디저트의 향연이 펼쳐진답니다.

  슈크림빵, 케익, 쿠키이네요.

 과일 종류는 수박, 파인애플, 오렌지, 모르는 것이 하나 있네요. 

  시간대가 다른 사람이 다간 뒤이니 과일이 어수선하게 되어 있네요.

  샐러드이네요. 종류가 다양하게 많아요.

  저는 아들 녀석이 좋아하는 수박과 제가 좋아하는 리치를 담아 왔어요.

  저희가 먹은 양이랍니다.

  정말 많이 먹었네요. 더 먹었는데 두 번째 접시를 쌓은 사진은 찍지 못했네요. 엄청난 먹방을 진주 스시오블랙컨테이너에서 자랑을 하고 왔네요.


 아이들 놀이방이 있네요. 딸아이는 자신의 양을 먹고 난 뒤에 놀이방으로 가서 놀기 바쁘네요. 그래서 엄마, 아빠가 편하게 식사를 즐길 수 있었답니다.

  다음에는 평일 점심시간에 가서 먹어야겠어요.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으니깐요. 진주가좌동에 무한회초밥인 스시오블랙컨테이너가 있어서 너무 좋아요. 이 곳은 진주맛집으로 인정해요.



Posted by 평강줌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Trillion 2016.01.28 08: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우 초밥을 좋아하는 제겐 참기 힘든 포스팅이네요

  2. 알 수 없는 사용자 2016.01.28 10: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주얼보니깐..우와 참기힘듭니다.
    무제한이라니. 대박인데요?

  3. 친절한민수씨 2016.01.28 11: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격 착하고 비쥬얼좋고...
    진짜 좋네요

  4. 파라다이스블로그 2016.01.28 15: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서울에도 스시오 블랙컨테이너가 몇 군데 있어요!ㅎㅎ 갈 때마다 참 만족하고 오는데, 이렇게 다른 분이 쓴 후기를 통해 보니 느낌이 또 새롭네요ㅎㅎ 즐거운 식사 하셨다니 다행입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

  5. Shinny 2016.01.28 20: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아보여요 한번 가보고 싶다

  6. ☆Unlimited☆ 2016.01.28 20: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보고 갑니다 맛있겠당

  7. 생명마루한의원 2016.01.28 22: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스시오 맛나겠어요

  8. jshin86 2016.01.29 01: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번 토요일 점심에는 일식집을 아무래도 가야할거 같읍니다.

    너무 맛있게 보여서요.
    그리고 멍게가 다 있네요.
    우리 남편이 신선한 멍게가 먹고 싶다고 하는데...없어서요..얼린거밖에는..

  9. peterjun 2016.01.29 09: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가끔 가는 곳입니다.
    아무래도 저렴하게 실컷 먹을 수 있는 곳이어서 인기가 많더라구요. ^^

  10. 운동하는직장인 에이티포 2016.01.29 09: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놀이방이 있어서 애기들하고 방문했을때 편하겠네요

 

5년만에 남편과 영화 변호인을 본 후 요남자에서 스테이크 기본2인분을 먹다.  

가격은 16,000원 정도


나름 분위기도 내고 괜찮았다. 별점 : 3.5점 

 
 
Posted by 평강줌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Deborah 2017.04.13 10: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양이 엄청나네요 ㅎㅎㅎㅎㅎㅎㅎ 하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