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오랜만에 5일장 시장에 놀러갔어요.
  봄부터 가을까지 꽃을 팔러 오시는 할아버지가 계세요.
  참새가 방앗간을 그냥 못 지나치듯 저도 그 꽃을 파는 곳을 들러 사거나 그렇지 못할 때는 구경이라도 하고 가네요.

 6개월만에 간 산부인과 진료에서 자궁근종이라는 말을 듣고 3개월 뒤에 다시 오라는 이야기를 받았어요.

  지금은 아이들이 학교에 가고 있어서 힘들 듯 하고 아이들 방학 때 2박 3일로 수술을 할 듯 해요.

  수술을 해야 한다는 것에 기운이 없어하니 남편이 다육식물을 하나 사라고 하네요. 남편도 제가 식물을 보면서 힐링을 한다는 것을 알거든요.
  다육식물을 구경하다 고른 것이 플레이오스필로스 제옥이에요. 다육식물을 좋아하는 사람은 자신이 키워보지 않은 다육식물을 키워 보고 싶어하거든요.

  사실 가격에 조금 망설였어요. 비싸도 3천원짜리 다육이 최고였는데.
  플레이오스필로스 넬리제옥은 무러 10,000원이었거든요.
  남편은 마음에 드는 것을 사라며 제 기분을 배려해 주네요.

  플레이오스필로스 넬리나 제옥으로 불리는데 저는 그냥 제옥으로 알고 있어야겠어요.
  플레이오스필로스 넬리는 이름이 너무 길어서 외우기 쉽지 않네요.
  플레이오스필로스 제옥의 원산지는 남아프리카공화국 케이프주로 학명은 Pleiospilos nelii Schwantes라고 해요.

  반원기둥모양의 줄기에 2개가 한 쌍인 잎이 난다고 해요. 위에서 보면 평편하고 초록섹 잎에 하얀 반점이 오돌오돌 많이 보여서 그 신비로움을 더해주네요.

  플레이오스필로스 넬리 제옥은 종자로 번식을 한다고 해요. 꽃이 다 진 다음 씨를 받아서 심어보아야겠어요.
[ 다육식물 제옥 관리 방법 ]
  통풍이 잘 되는 반그늘을 좋아한다고 해요.  겨울에는 8~10도를 유지해야 한다고 해요.
[ 플레이오스필로스 제옥 꽃 ]
  3월에 꽃대를 올리고 4월초에 민들레꽃 모양의 꽃을 피운다고 해요.

  오렌지색의 꽃이 피었다가 오므렸다가를 2~3일 정도 반복한다고 하는데 4월에 즐겁게 꽃을 맞이하고 싶네요.
[ 플레이오스필로스 제옥 물주기 ]
  비교적 물을 좋아한다고 해요. 10일~15일에 한 번 물을 주면 되네요.

  여름에는 휴면기로 물을 단수하라고 하네요.

  겨울에는 한 달에 한 번이네요. 이 부분은 일반적인 다육식물과 같네요.^^
  겨울에 새 잎이 자라는데 새 잎은 구 잎의 수분을 먹으며 자란다고 해요.
  꽃이 올라오고 있어서 더욱 봄이 오는 것을 알려주네요.
  처음으로 본 제옥이다 보니 더욱 신기하네요.
  제옥아, 오래 오래 예쁘게 많은 이야기를 만들어가자.

  다욱식물에게서 봄을 먼저 느끼게 되네요.
  수에요. 다육식물 수는 가격도 천원 정도로 저렴하고 키우기도 쉬운 다육식물이에요.
  2~3년을 키웠는데 계속 크기가 이만큼이네요. 
  그나마 위안이 되는 것은 봄마다 흰 꽃을 피어주네요.
  이번 봄도 꽃대를 올리며 필 준비를 하고 있네요.
  작년에 들인 핑크로즈도 꽃을 피울 준비를 하고 있어요.
  꽃봉우리가 많이 달렸네요.
  꽃 때문에 핑크로즈 다육의 모습이 조금 안 예뻐졌어요. 어떤 분들은 꽃대를 자른다고 하던데......
 
  그래도 꽃은 피어보아야 하지 않을까요?

  사진을 찍고 일주일 후 꽃이 피었어요. 노란 꽃을 보면서 하루를 시작하네요.

  봄을 맞이하며 새식구로 들인 제육.
  4월초 제옥이 데이지와 같은 꽃을 활짝 피울 때 제옥으로 더 좋은 소식을 전할게요.

- 핑크로즈 다육식물 키우기


공감은 글쓴이에게 큰 힘이 됩니다.


반응형
Posted by 평강줌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우키키키12 2019.03.17 12: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이런 식물 키워보고 싶었는데 정보 감사합니다~

  2. *저녁노을* 2019.03.17 12: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봉우리를 맺었네요.
    ㅎㅎ
    좀 있음 활짝 피울 듯...

    잘 보고 갑니다.

    즐거운 휴일 되세요^^

  3. 꿍스뿡이 2019.03.17 22: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다육이를 좋아해서 날이 조금 풀리면 1000원짜리 다육이부터 찬찬히 키워보려고 합니다 ㅎㅎ
    제옥은 잎꽂이가 안되는거 같네용?
    씨를 받아서 키워야하는거면 아무래도 가격이 비싼게 이해가 갑니다 ㅎㅎ

  4. 블블리 2019.03.17 23: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희집도 다육식물을 키우기 시작했습니다! 봄이오려고 해서 그런가 집안에 식물들을 하나씩 가지고 오게 되는거같네요~

  5. 버블프라이스 2019.03.18 04: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름이 특이하네요?
    플레이오스필로스 제옥 새로운 식구를 들이셧군요?
    앞으로 가꾸시는 후기들 기대됩니다^^ 좋은 한 주 보내시길 바래요

  6. 미.야 2019.03.18 06: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엄청 특이하게 생기기까지했어요 ㅋㅋ! 잘 보고갑니다

  7. jshin86 2019.03.18 08: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머머머. ..자궁근종이 있다는 소식을 들으셨군요.
    많이 놀라셨을거 같아요.

    그래도 요즘은 수술을 훌륭하게 잘 하시니 병원에 계시는 의사님을 믿고 의지해야 겠지요.

    남편분의 위로가 마음에 많이 안정을 주셨으리라 생각 됩니다.

    • 평강줌마 2019.03.24 07: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주변 지인들에게 이야기를 하니 다 있다고 저 정도면 양호하다고 하네요. 아직 큰 편도 아니고요. 제가 너무 겁을 먹었다고 하네요.

      3개월 뒤에 다른 병원에 가보려고 해요. 좀 더 시설과 기술이 좋은 곳으로요.^^

    • jshin86 2019.03.24 08: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네..그러시는게 좋을거 같아요.
      아무래도 큰 병원이 시설도 잘 되어있고 의료진도 경력 있는분들이 많으니까요.

      다 잘 될거에요.

  8. peterjun 2019.03.18 09: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름이 길고 어렵네요.
    이름만큼이나 생긴 것도 조금 독특한 느낌이고요.
    하지만, 참 예쁘기도 합니다. ^^
    이런 다육이들과 함께 힐링하시고, 스트레스 쌓아두지 않으셨으면 좋겠어요.
    치료 잘 받으시면 별 문제 아닐테니 너무 걱정마시고요. 든든한 남편분과 사랑하는 아이들이 힘이 되어주리라 생각해요.
    항상 건강이 최고인 듯 싶어요. 잘 챙기셔요~~~

  9. 원당컴 2019.03.18 12: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옥이 너무 이쁘네요.
    이렇게 특이하게 생긴 다육을 저도 키워 보고 싶네요.^^
    저희 집에도 다육이 조금 있는데...
    봄이라서 그런지 꽃대가 조금씩 올라오는 모습이 너무 사랑스럽네요.
    이렇게 이쁜 다육이들 보면서 마음 편하게 가지시고 수술 잘 받으시길 바랍니다.

  10. 빡런 2019.03.19 10: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모양이 특이하면서도 뭔지 모르게 예쁘게 느껴집니다~ 얼른 건강해 회복하셔서 다양한 다육이 키우는 방법들 소개해주세요~

  11. 멜로요우 2019.03.20 17: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모양이 아기자기한거같아요. 다육이 키우기에 푹빠지셨나봐요.~ 수술 잘받으시고 다육이들 보면서 몸조리 잘하세요~

  12. 세리아넷 2019.03.21 02: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모양이 정말 특이하네요.^^

  13. 예스투데이 2019.03.22 09: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선인장도 죽여버리는 똥손이라 꽃 화분 구입하기가 미안해집니다.
    식물들 잘 가꾸시는 분들 참 보기 좋아요. ^^

  14. GeniusJW 2019.03.23 22: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식물이 굉장히 독특하게 생겼어요~~ㅋ
    잎이 되게 굵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