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철 다육식물은 많은 변화를 보여주지 않네요. 더구나 대다수 다육식물은 추위에 약하기에 실내에서 길러야 하네요.
 실외에서 실내로 들어온 다육식물.
 겨울이라 물도 거의 막지 않고 지내는 것 같았는데......

 루비네크리스는 꽃을 피워서 아름다움을 과시하네요. 꽃망울만 보이던 루비네크리스가 드디어 노란 꽃을 피웠어요.
 노란 색이 너무 예뻐요. 루비네크리스는 낮에는 꽃을 활짝 피어서 자꾸만 눈이 가게 해요.

 겨울에 꽃이 피었다며 다육식물을 좋아하지 않는 남편도 좋아하네요. 어머, 웬 일이야.^^
  "엄마, 이 꽃 이름이 뭐예요?"
  "루비목걸이로 루비네크리스라고 한단다."
 아들도 예쁜지 이름을 계속 물어보네요.

 신기한 것은 누가 밤이 되었다고 알려주는 것도 아닌데......

 저녁이 되면 꽃봉우리를 닫네요. 이 점은 나팔꽃과 비슷하네요. 내일 아침이 되면 다시 예쁘게 활짝 피겠지요.

 겨울이면 조용하게 다육식물이 있을 줄 알았는데 아니었네요. 겨울에도 꽃을 피우며 매우 활동적이네요.

 겨울철 까라솔의 모습이예요.
 까라솔은 성장도 빠르고 병충해에도 강한 키우기 쉬운 다육식물 중 하나예요.
 재미있는 사실은 까라솔이 겨울에 성장하는 동형 다육식물이예요. 겨울에 성장을 하기에 까라솔은 적심, 순따기, 분갈이를 가을에 해 주어야 해요.
 겨울에 성장하고 여름에는 휴면기를 가지는 까라솔. 올 겨울 동안 쑥쑥 자랐으면 좋겠어요.

 방울봉랑이예요.
 방울봉랑금은 매우 비싸지만 저는 제 수준에 맞게 착한 가격의 방울봉랑을 키우고 있어요.
 오늘 처음 안 두 번째 사실은 방울봉랑도 동형다육이라고 해요. 방울봉랑도 겨율철에 성장을 하는 다육식물이라고 해요.
 방울봉랑을 적심하고 싶다면 가을에 하는 것이 좋다고 해요.
 겨울에 다육식물 물주기를 작게 하려고 했는데 방울봉랑의 잎이 통통하게 한 달에 한 번씩은 물을 주어야겠어요.

 염좌예요. 염좌는 크라슐라, 돈나무, 화월 등으로 불리운다고 해요.
 염좌는 겨울철에 꽃을 피운다고 하던데 저희 집 염좌는 아직 꽃을 피우지 않았네요.   염좌 꽃을 올 겨울에 보고 싶은데 보여줄지는 염좌의 마음이겠지요.
 염좌를 키우면 금전운이 좋아진다고 해요. 염좌의 잎 모양이 동전을 닮아서 그런다는 속설이 있네요. 염좌야, 이 누나도 부자되게 해 주렴.

 

 여름에는 쑥쑥 자라고 겨울에는 휴면을 하는 성미인예요. 성미인은 조용한 겨울을 보내고 있네요.

 부용도 겨울 동안 휴면 중이예요. 내년에는 부용 꽃을 한 번 보았으면 좋겠어요.

 올해 가을 축전은 꽃을 피우지 않았어요. 반 쪽 잎이 떨어져서 빨리 임신을 해서 탈피를 했으면 좋겠어요.
 이번 겨울 푹 쉬면서 축전이 재충전했으면 해요.

 연봉이예요. 인터넷으로 샀는데 잎이 몇 개 부러져서 왔어요.
 내년 봄에 연봉 잎꽂이에 한 번 도전을 해 보려고 해요.

 계절 상관 없이 잘 자라는 장미허브예요. 장미허브는 삽목을 했어요. 전문가가 아닌 초보인 저도 삽목을 하고 잘 키우고 있네요.
 겨울이지만 초록의 푸름을 뽑내고 있는 장미허브예요.

 아직은 키우는 다육식물 화분이 노란 바구니 밖에 되지 않네요. 내년에는 좀 더 다양한 다육식물을 맞이해서 힐링의 기쁨과 함께 주변의 지인들에게 나눔의 기쁨도 누려보아야겠어요.
 겨울에는 다육식물이 자라지 않는 줄 알았는데 오히려 겨울에 자라고 꽃도 피는 다육식물도 있네요.
 다육식물 키우기 초보이지만 작은 화분의 변화가 반갑답니다. 실내로 들어와서 새로운 환경에 적응을 해야 하는 다육화분들.
 올 겨울 잘 보내고 따듯한 내년 봄을 꿈꿔 보자.

 

공감은 글쓴이에게 큰 힘이 됩니다.

Posted by 평강줌마 평강줌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밥짓는사나이 2017.12.26 10: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집안 분위기를 살려주는 식물들이군요.
    다육이가 꽃도 피워내다니
    사랑을 듬뿍 주신 모양이에여 ㅎ

  2. 은이c 2017.12.26 10: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육이들 많이 키우시네요 ^^
    드디어 꽃이 피었네요 ~~
    조화인줄알았어요 넘 이쁘게 피어서 ㅎㅎ
    이쁜 다육이 잘 봤습니당~~ ^^

  3. Bliss :) 2017.12.26 11: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나둘 늘려가시더니 종류가 제법 꽤 되네요^^ 꽃 이름 안 잊겠어요! 겨울에 피워주니 더 예뻐보이네요^^ 행복한 연말 보내시길요^^

  4. 베짱이 2017.12.26 13: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상당히 많아 졌네요.

  5. jshin86 2017.12.26 14: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머...세상에 다육이도 꽃을 피우네요.
    노란색 꽃이 정말 너무 이쁘네요.

    제눈엔 장미허브가 제일 이뻐 보이네요.

  6. 영포티 2017.12.26 14: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노란 꽃 예쁘네요. 다육이 키워볼까요^^

  7. 예스투데이 2017.12.26 17: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육이 꽃 예쁘네요. 흔히 볼 수 없는 꽃이라 그런가요? ^^

  8. peterjun 2017.12.27 02: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꽃 핀 걸 보니 정말 눈길 자주 줄 것 같아요.
    꽤 많은 친구들과 함께 잘 지내시는 것 같네요. ^^
    다육이들 사진 보면서 저도 힐링해요~

  9. 슬_ 2017.12.27 02: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녁이 되면 꽃봉오리를 닫는 모습이 특이해요ㅎㅎ

  10. 버블프라이스 2017.12.27 05: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최초 다육이 포스트 부터 쭉 봤었는데요
    드디어 결실을 맺었군요!?
    노랗게 정말 꽃이 아름답네요
    포스트 잘 읽고 갑니다.
    따뜻한 연말 보내시길 바래요-

  11. 작은흐름 2017.12.27 09: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오오 노란 꽃 예뻐요! 밤이 되면 닫고 아침이면 다시 펼쳐지나요? 신기해요!

  12. 얀입술 2017.12.27 17: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육식물이 키우기 쉬워서 좋아요 ㅎㅎㅎ다른건너무 예민해서 ㅠㅠㅠ
    날이 더 추워지면 죽을까봐 걱정ㅇㅣ에욧